서울국제포럼 The Seoul Forum for International Affairs(SFIA)

국문/KOR

[외교안보•정치] [전재성 회원] 한미정상회담, 尹 외교의 입장 아닌 실력 보일 때다 (동아일보 2022.05.11)
Date: 2022-05-11

동아일보 | 전재성 서울대 정치외교학부 교수

입력 2022.05.11

 

 

윤석열 대통령은 한미동맹을 외교의 중심축으로 삼겠다고 했다. 열흘 후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만나 그 축을 세워야 한다. 미국은 지금 전쟁 중이다. 미국 역사상 가장 길었던 아프간 전쟁이 끝난 지 6개월이 채 지나지 않아, 우크라이나 전쟁에 임하게 되었다. 미군이 참전하지는 않지만 동맹을 총동원해 조달전, 정보전, 경제전을 치르고 있다. 그 뒤에는 핵전쟁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 이 전쟁에서 밀리면 우크라이나를 잃는 것이 아니라 유럽에서, 세계에서 자유주의 국제질서를 잃게 된다는 것이 미국의 생각이다. 아프간 종전이 탈냉전 30년을 마감한 것이었다면, 알 수 없는 미래의 세계질서를 향한 최초의 전쟁이 시작되었다는 것이 미국의 생각이다.

임기 중 최초로 방문하는 아시아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아시아의 동맹국 정상들을 만난다. 사실 미국이 준비하는 진짜 경쟁의 상대는 중국이다. 러시아와는 비교도 되지 않는 미국 역사상 최강의 라이벌이다. 미국이 주도해온 자유주의 세계질서가 약화되면 중국과 러시아 주도의 권위주의 세계질서가 도래할 것으로 미국은 본다. 강대국 간 힘겨루기가 아니라 질서를 바꾸는 전쟁이 발발하고 있는 것이다.

 

 

중략

 

 

기사 원문 출처: https://www.donga.com/news/article/all/20220511/113333947/1

Copyrights and Contact details

  • Seoul Forum
  • ADDRESS B1 Fl., Poongsan Bldg., 23 Chungjeong-ro, Seodaemun-gu, Seoul, South Korea, 03737
    TEL. 82-2-779-7383 FAX. 82-2-779-7380 E-Mail. info@seoulforum.or.kr
    개인정보처리방침
    Copyright © 2018 The Seoul Forum for International Affairs. All Rights Reserved.

Display page loading image